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쿠데타 발생 니제르, 극단 이슬람 공격에 더 취약해져”


니제르에서 발생한 쿠데타로 현지 기독교인들이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의 공격에 더욱 취약해졌다고 오픈도어선교회가 경고했다.


민주적인 투표로 선출된 니제르 모하메드 바줌 대통령은 26일(이하 현지시각) 군부에 의해 해임됐다.


니제르 출신인 오픈도어 일리아 자디(Illia Djadi)는 이 같은 ‘예기치 않은 전개’에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그는 “쿠데타 이전에 니제르는 매우 불안정한 지역에 있는 안전한 피난처이자 평화의 섬이었다. 그러나 이제 극단주의 단체들이 이 불안정을 최대한 활용할 것이기 때문에, 새로운 불확실성의 시대에 접어들었다”고 했다.


(중략)


그는 “쿠데타는 니제르뿐만 아니라 지역 전체에 대한 ‘후퇴’”라며 “어떤 불안정도 극단주의자들의 손에 넘어갈 것이다. 니제르는 국경 주변에서 안보 문제에 직면하고 있지만, 이 지역에서 일정 수준의 보안을 유지할 수 있었던 유일한 국가였다. 그래서 니제르에는 수천 명의 난민이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니제르가 군부가 운영하는 이 급진 단체에 합류했다. 이는 일종의 도미노 효과를 보이고 있다. 말리, 부르키나파소, 기니, 차드, 그리고 지금은 니제르다. 다음은 어디인가?”라며 “정치적 불안정은 이슬람 단체에게만 도움이 될 수 있다. 그들은 모두 정치적 불안정으로부터 이익을 얻으려고 할 것”이라고 했다.



밤에 주께서 환상 가운데 바울에게 말씀하시되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하지 말고 말하라
내가 너와 함께 있으매 어떤 사람도 너를 대적하여 해롭게 할 자가 없을 것이니 이는 이 성중에 내 백성이 많음이라 하시더라 (행 18:9-10)
너희가 내 이름으로 말미암아 모든 사람에게 미움을 받을 것이나 끝까지 견디는 자는 구원을 받으리라 (막 13:3)

니제르에서 발생한 쿠데타로 현지 기독교인들이 이슬람 극단주의자들의 공격에 더욱 취약해졌습니다.


서부 및 중앙아프리카 지역에서 그동안 유일하게 일정 수준의 보안을 유지하고 있었던 니제르가 군부가 운영하는 급진 단체에 합류함으로써 이슬람 단체가 득세하는 상황에 부닥치게 되었습니다.


하나님, 니제르를 지켜 보호하여 주시옵소서. 이 땅의 소수의 기독교인들이 강하고 담대하게 일어나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하지 말고 예슈아 만이 유일하신 구주시라 전파하게 하옵소서.


어떤 고난이 있을지라도 우리 주님께서 함께하시기에 대적하여 해롭게 할 자가 없음을 믿고 니제르 있는 주의 백성들을 찾아내게 하옵소서.


이 마지막 시대의 부흥은 극심한 고통 가운데 오직 빛 되신 예슈아 만을 바라보며 예슈아의 이름으로 말미암아 모든 사람에게 미움받는 것을 당연히 여기며 끝까지 견디는 것임을 열방 곳곳의 상황을 통해 알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니제르를 비롯한 아프리카 교회들이 가장 순전한 믿음으로 마지막 주의 오실 길을 예비하며 예루살렘까지 복음을 전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