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인질 협상 타결 근접…최소 50명 석방" <이스라엘 매체>

최종 수정일: 2023년 11월 23일


팔레스타인 하마스가 인질 석방과 일시 휴전안에 동의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스라엘 측에서도 협상 타결이 임박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익명을 요구한 이스라엘 고위 관리는 21일(현지 시각) 현지 방송인 채널12에 "우리는 인질 석방을 위한 협상 타결에 매우 근접했다"고 상황을 전했다.


그는 아직 풀어야 할 기술적 문제가 최소 50명 석방 안에 합의했고, 휴전 기간을 더 늘리는 조건으로 수십명을 추가로 풀어주는 방안도 논의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채널12 방송은 석방 대상 인질은 아동과 아동의 어머니, 그리고 여성 등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앞서 이스라엘에서 끌고 온 인질들을 억류 중인 하마스와 무장단체 팔레스타인 이슬라믹 지하드(PIJ)는 AFP통신에 이와 비슷한 내용의 협상 조건을 설명한 바 있다.


이들에 따르면 협상안에는 하마스가 50∼100명의 이스라엘인과 외국 국적의 민간인 인질을 석방하는 대가로 이스라엘 측은 닷새간의 휴전을 이행하고 교도소에 수감된 팔레스타인인 중 아동과 여성 300명을 풀어주는 내용이 담겨 있다.


(후략)


출처: 중앙일보


22 주께서 주의 백성 이스라엘을 영원히 주의 백성으로 삼으셨사오니 여호와여 주께서 그들의 하나님이 되셨나이다
23 여호와여 이제 주의 종과 그의 집에 대하여 말씀하신 것을 영원히 견고하게 하시며 말씀하신 대로 행하사
24 견고하게 하시고 사람에게 영원히 주의 이름을 높여 이르기를 만군의 여호와는 이스라엘의 하나님 곧 이스라엘에게 하나님이시라 하게 하시며 주의 종 다윗의 왕조가 주 앞에서 견고히 서게 하옵소서 (역대상 17:22-24)

아멘. 이스라엘 팔레스타인의 왕이 되시는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주께서 오늘도 구원의 뜻이 이 땅 가운데 이루고 계시는 줄 믿습니다.


이스라엘 팔레스타인의 분쟁으로 인해 수많은 사람이 목숨을 잃고 다치는 일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하나님 처음부터 이들은 하나님의 백성이었습니다. 그 누구도 앗아가지 못하게 하여주십시오.


원수가 이들의 눈을 가려 분쟁하게 하나 이들의 눈이 속히 뜨이게 하여주십시오.

두 민족의 구원자 되시는 주를 보게 하여주십시오.


그래서 이 두 민족 가운데 약속하신 말씀을 굳게 잡고 흔들리지 않는 백성 되게 하옵소서.


주님만 온 땅의 왕이십니다! 주의 이름만 온 민족이 찬양할 것입니다!

주여! 주의 크신 뜻을 우리의 기도를 통해 이루어 주옵소서!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