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이-팔 또 유혈충돌…예루살렘 모스크 강경진압에 '보복 로켓'


이스라엘 이슬람 사원(모스크)에서 일어난 폭동에 대응하겠다며 강경 진압에 나서자 팔레스타인이 로켓 공격으로 맞서는 유혈 충돌이 또다시 발생했다고 로이터·AFP 통신이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최근 1년간 양측 사이에서 보복을 보복으로 되갚는 악순환이 이어지며 긴장감이 고조돼온 가운데, 곧 여러 종교 기념일이 겹치는 기간이 다가오며 또다시 대형 폭력사태가 벌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동트기 전 이른 시각 이스라엘 경찰은 수도 예루살렘에 위치한 '이슬람 3대 성지' 중 하나인 알아크사 사원에 진입, 신도 수십명에 물리력을 가했다.


소셜미디어에서도 사원 내부로 추정되는 공간에서 경찰의 무력 진압 장면이 포착된 동영상이 확산했다. 다만 영상의 진위는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팔레스타인 적신월사는 사원 영내에 머물던 팔레스타인 주민들이 경찰에 저항하며 충돌, 고무탄과 맞고 구타를 당하는 등 총 7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또 이스라엘 경찰이 의료진 도착을 저지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사건 직후 사원 밖으로 나온 한 노인 여성은 로이터 기자와 만나 "나는 의자에 앉아 쿠란을 암송하고 있었을 뿐"며 "그 사람들이 섬광탄을 던졌는데, 하나가 내 가슴에 맞았다"며 흐느꼈다.


(중략)


팔레스타인 적신월사는 사원 영내에 머물던 팔레스타인 주민들이 경찰에 저항하며 충돌, 고무탄과 맞고 구타를 당하는 등 총 7명이 다쳤다고 전했다.


또 이스라엘 경찰이 의료진 도착을 저지하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사건 직후 사원 밖으로 나온 한 노인 여성은 로이터 기자와 만나 "나는 의자에 앉아 쿠란을 암송하고 있었을 뿐"며 "그 사람들이 섬광탄을 던졌는데, 하나가 내 가슴에 맞았다"며 흐느꼈다.


(후략)



여호와여 주는 겸손한 자의 소원을 들으셨사오니 그들의 마음을 준비하시며 귀를 기울여 들으시고
고아와 압제 당하는 자를 위하여 심판하사 세상에 속한 자가 다시는 위협하지 못하게 하시리이다 (시10:17-18)

온 열방의 통치자이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오늘도 주께서 사랑하시는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이 끊이지 않는 보복 속에 갈등하는 소식을 듣습니다.


이로 인해 7명의 팔레스타인 주민들은 저항하다 충돌과 구타로 인해 다쳤습니다.


라마단과 유월절이 겹쳐 긴장감이 고조 된 상황 가운데 놓인 이들을 지켜주시길 간구합니다.


고아와 같이 버려지며, 압제당해 고통하는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을 위하여 어둠 권세를 심판하사 세상에 속한 자가 다시는 이들을 위협하지 못하게 보호하여 주옵소서.


이 상황을 바라보며 겸손하게 주의 뜻을 구하는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 그리스도인들이 깨어 일어나 기도하게 하옵소서.


이 갈등을 십자가의 능력으로 끊어내며, 온 열방에 복음을 선포하는 교회들이 일어나게 하옵소서.


그리하여 세상이 풀어낼 수 없는 이 두 민족이 예슈아로 인해 서로 연합하며, 다시 오실 예슈아의 길을 예비하게 하옵소서!

1 Comment


Guest
Apr 06, 2023

우리

Lik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