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이스라엘, 하마스에 납치된 인질 시신 3구 찾아

이스라엘군이 하마스에 납치된 인질 3명의 시신을 가자지구에서 수습했다고 AP 통신이 17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스라엘군 발표에 따르면 시신이 발견된 인질은 독일·이스라엘 이중국적자 샤니 루크(22), 아미트 부스킬라(28) 등 여성 2명과 이츠하크 겔레렌테(56) 등 남성 1명이다.


다니엘 하가리 이스라엘군 수석대변인은 작년 10월 7일 가자지구 근처에서 열렸던 노바 음악 축제 행사장에서 하마스가 이들을 살해한 뒤 시신을 가자지구로 옮긴 것으로 파악됐다고 설명했다.


(중략)


하마스는 지난해 10월 7일 이스라엘을 공격하면서 민간인을 포함해 약 1천200명을 살해하고 250여명을 납치해갔다.


이 가운데 약 절반가량은 작년 11월 일주일간의 휴전 기간 이스라엘 감옥에 있던 팔레스타인 수감자들과 맞교환 형태로 석방됐다.


이스라엘은 아직 100명 정도가 가자지구에 인질로 잡혀있는 상태로 보고 있다.



그는 궁핍한 자가 부르짖을 때에 건지며 도움이 없는 가난한 자도 건지며 그는 가난한 자와 궁핍한 자를 불쌍히 여기며 궁핍한 자의 생명을 구원하며 그들의 생명을 압박과 강포에서 구원하리니 그들의 피가 그의 눈 앞에서 존귀히 여김을 받으리로다 (시 72:12-14)

화평의 하나님 아버지,

두 민족 간의 전쟁을 누구보다 가슴 아파하실 하나님 앞에 이 민족의 구원을 올려드립니다.


7개월 동안 지속되는 이 전쟁 가운데, 무분별하게 희생되고 있는 영혼들을 불쌍히 여기시고, 권능의 팔을 펴시어 주의 영광을 나타내시옵소서.


하마스에 납치된 이스라엘 인질 시신 3구가 추가로 발견되었다고 합니다.

이들의 유가족의 슬픔을 온전히 위로하실 수 있는 분은 오직 예수 그리스도이신 줄 믿습니다. 이들의 참 소망이 되어주시며, 아직 100명의 인질이 가자지구에 잡혀 있는데, 속히 구원의 손길을 허락하여 주옵소서. 영원한 천국 소망을 바라보는 민족 되게 하옵소서.


영적으로 가난하고 궁핍한 이 두 민족이 이제는 눈을 들어 주님의 이름을 간절히 부르짖을 때인 줄 믿습니다.

우리의 기도를 이들의 기도로 받으시고 압박과 강포에서 두 민족을 복음으로 자유케 하옵소서.


지금 이 순간에도 이 땅에 구원의 역사를 이루시며, 남은 자를 통하여 모든 민족의 구원을 이루게 하는 다윗의 장막을 회복시키고 계신 하나님을 찬양합니다!


이스라엘 팔레스타인이여!

십자가로 화평케 되어 모든 민족에 천국 복음을 증거하는 예슈아 군대로 일어날지어다!

존귀하신 주의 보좌 앞에 모든 민족과 함께 어린양 되신 예수의 이름을 찬송할지어다!

1 comentário


Convidado:
19 de mai.

하나님 아버지

오늘도 아버지 하나님의뜻을 구하며

기도하는 모든 주의 백성들의 간절한 이

기도를 들으시고 우리를 죄악에서 건지시며

불쌍히 여기사 긍휼을 베푸소서

여호와여 이 전쟁을 그치게 하소서

진노 중에라도 길이 참으사 긍휼을 베푸소서

Curtir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