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이스라엘, 하나남은 가자 대형병원 기습…하마스 인질 못찾아


이스라엘군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서 유일하게 운영되고 있는 대형병원을 겨냥한 군사작전에 들어갔다.


하마스에 끌려갔던 이스라엘 인질들이 병원에 있다는 첩보에 따라 피란민이나 환자에 대한 피해를 무릅쓰고 강행한 작전이었으나 아직 성과를 내지 못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스라엘군 수석대변인 다니엘 하가리 소장은 15일(현지시간) 영상 성명에서 "하마스가 칸 유니스의 나세르 병원에 인질들을 억류하고 있거나 사망한 인질의 시신이 있다는 믿을만한 정보가 있다"며 "이에 따라 병원 내부에서 정밀하고 제한적인 작전을 펴고 있다"고 말했다.


(중략)


이스라엘은 작년 10월 7일 하마스가 이스라엘에 침투해 가자지구로 납치한 뒤 아직 풀어주지 않은 인질 130여명 가운데 최대 50명이 사망한 것으로 추정한다.


하마스 측은 인질들이 이 병원에 있다는 주장을 부인했으며 이스라엘이 인질의 시신을 찾기 위해 무덤을 파헤쳤다고 주장했다.


아슈라프 알쿠드라 가자지구 보건부 대변인은 이스라엘군이 병원 건물 내 거대한 무덤을 불도저로 파헤쳤다며 "또 산부인과 건물을 습격해 수색 작전을 펼쳤다"고 말했다.


하가리 소장은 "가자시티 최대 의료기관인 알시파 병원과 란티시 병원, 알 아말 병원 등 가자지구 내 모든 병원에서 그랬듯, 하마스는 체계적으로 병원을 테러 근거지로 활용한다"고 주장했다.


(중략)


나세르 병원은 가자지구에서 유일하게 운영 중인 대형병원이다. 수개월간 수용 인원을 훨씬 초과해 운영돼, 의사들이 복도에서까지 환자를 치료하고 있었다.


(후략)


출처 : 연합뉴스


주의 성령이 내게 임하셨으니 이는 가난한 자에게 복음을 전하게 하시려고 내게 기름을 부으시고 나를 보내사 포로 된 자에게 자유를, 눈 먼 자에게 다시 보게 함을 전파하며 눌린 자를 자유롭게 하고 주의 은혜의 해를 전파하게 하려 하심이라 하였더라...이 글이 오늘 너희 귀에 응하였느니라 하시니 (눅4:18-21)

영원한 사랑과 평안의 주인 되시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을 찬양합니다.


주님, 이스라엘군이 인질을 되찾기 위해 가자지구의 병원을 습격했고, 그로 인해 병원의 무덤이 파헤쳐지는 끔찍한 일이 일어났다고 합니다.


아버지, 이 땅의 고통하는 소리를 들어 주옵소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신음하는 소리를 들으사, 주님의 은혜로 이들을 구원하여 주옵소서.


포로된 자들에게 참 자유가 되시며 병든 자에게 치유를 베푸시는 주님께서 전쟁으로 고통하는 수많은 영혼들의 구원자가 되어 주옵소서.


주님께서 이루신 구원의 복된 소식이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민족의 귀에 응하기를 간절히 기도합니다. 죽음과 두려움, 죄악으로 두려워하는 이 민족의 귀에 응하게 하여 주옵소서.


모든 전쟁과 고통, 거짓과 죄악은 떠나가고 오직 예수 그리스도로 인한 참 자유와 평안만이 임하게 하여 주옵소서.


모든 믿는 자에게 구원을 베푸사, 생수의 강을 쏟아부으시는 놀라우신 하나님의 역사가 온 열방 가운데 임하게 하여 주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