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예멘 기독교 공동체, 이스라엘-하마스 분쟁 후 급속 악화



신앙 때문에 박해를 받아 온 예멘의 기독교 공동체의 상황이 이스라엘-하마스 분쟁 이후 급속히 악화되고 있다는 경고가 나왔다.


20년 전 예멘에서 탈출한 개종자 사무엘(Samuel)은 최근 기독교 박해 감시단체 오픈도어와의 인터뷰에서 가자 분쟁에 대해 예멘의 후티 지도자들이 느끼는 분노 때문에 기독교인들이 희생양이 되고 있다며 관련 소식을 전했다.


최근 홍해에서 상선에 대한 공격으로 뉴스에 등장했던 후티 반군은 이스라엘로 향하는 선박이나 이스라엘과 연결돼 있는 선박을 표적으로 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무엘은 이스라엘과의 국제적 상황으로 예멘 기독교인의 삶은 훨씬 더 어려워질 것이라며 그것은 사람들이 후티 반군을 영웅으로 지지할 것이라는 뜻이라고 했다.


그는 사람들은 그들에게 잘 보이기 위해 기독교인들이 누구인지 말해줄 것이고, 그들은 사람들을 기쁘게 하기 위해 기독교인들을 처벌하기 시작할 것이라고 했다.


이어 그들에게 그것은 자신들의 신앙을 수호하는 일이 될 것이며, 그들은 기독교 신앙에 대항해 동역할 것이다.


현 정부와 후티 당국 사이에 기독교인에 대해 알고 있는 정보를 공유하기 위한 많은 의사소통이 이뤄지고 있다고 했다.


예멘은 올해 오픈도어가 발표한 기독교 박해국 순위에서 5위를 기록했다. 예멘의 기독교인들은 비밀리에 신앙을 실천하도록 강요받고 있으며, 슬프게도 일부 박해는 가족들에 의해서 이뤄지고 있다.


(후략)



사람이 마땅히 우리를 그리스도의 일꾼이요 하나님의 비밀을 맡은 자로 여길지어다 그리고 맡은 자들에게 구할 것은 충성이니라 (고전4:1-2)

하나님, 최근 지속되고 있는 이스라엘-하마스 분쟁으로 인해 예멘 교회를 향한 종교적 박해가 더욱 악화되고 있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예멘 교회의 신실하신 아버지 되시는 주님, 핍박과 고난 속에서 믿음을 지켜온 예멘의 형제자매들을 위로하여 주시고, 더욱 심해져 가는 박해 속에서도 오직 주를 향한 믿음으로 승리하게 하여 주옵소서.


주께서 예멘 교회를 그리스도의 일꾼이요, 하나님의 놀라우신 비밀을 맡은 자로 부르셨으니, 그 부르심을 따라서 오직 주 하나님께 충성을 다하는 예멘 교회가 되기를 원합니다.


주께서 주신 맡기신 하나님 나라의 비밀을 잃어버리지 아니하며, 아직 주를 알지 못하는 예멘의 목자 잃은 모든 영혼들에게 그 비밀을 충성되이 증거하는 예멘 교회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나라가 나라를, 민족이 민족을 대적하며 일어나는 이 마지막 시대, 오직 주님께만 충성함으로 신실하게 주의 일꾼 된 사명을 다하는 예멘 교회를 통하여, 열방의 민족들이 주 하나님께로 돌아오게 하시고, 모든 민족이 주의 아름다우심을 찬송하게 하옵소서!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