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말리서 이슬람 극단세력 여객선·군부대 공격…최소 64명 사망


7일(현지시간) 서아프리카 말리 북동부에서 이슬람 극단세력이 여객선과 군부대를 공격해 민간인 49명과 군인 15명 등 최소 64명이 사망했다고 말리 당국이 밝혔다.


로이터·AFP 통신에 따르면 말리 북동부 나이저강에서 가오 지역과 몹티 지역 도시들을 오가는 여객선이 이슬람 무장세력의 공격을 받아 다수의 사망자와 부상자가 발생했다.


여객선 운항사 코마나브는 이 선박이 최소 3차례 로켓포 공격을 받았으며, 선박이 강에 멈춰 선 뒤 군이 승객들을 대피시켰으나 인명피해가 속출했다고 설명했다.


도로 기반 시설이 열악하고 철로가 없는 이 지역에서 나이저강은 주요 교통로가 되고 있다.


또한 이날 가오 지역의 행정 중심지 부렘에 있는 군 캠프도 무장세력의 공격을 받았다.


(중략)


군이 대응하는 과정에서 무장세력도 약 50명이 사망했다고 말리 당국은 밝혔다.


말리는 사흘간을 국가 애도 기간으로 선포했다.


AFP 통신은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 알카에다 연계 조직이 이번 공격의 배후를 자처했다고 전했다.


말리는 알카에다, 이슬람국가(IS)와 연계된 세력이 여전히 테러 행위를 자행하는 서아프리카 국가 중 하나다.


서방 국가 등 국제사회가 서아프리카 지역에서 테러와의 전쟁에 자원을 투입하고 있으나 무장 조직들은 계속 세력을 키우고 있다.


치안 불안 속에 말리에서는 2020년 군부 쿠데타가 발생해 군사정권이 들어섰다.


말리에 파견된 유엔평화유지군(MINUSMA)이 올해 연말까지 철수하기로 한 가운데 북동부 팀북투 인근 기지 2곳을 현지 군에 이양하면서 역내 긴장은 더 커지고 있다.


출처 : 연합뉴스


주의 구원의 즐거움을 내게 회복시켜 주시고 자원하는 심령을 주사 나를 붙드소서
그리하면 내가 범죄자에게 주의 도를 가르치리니 죄인들이 주께 돌아오리이다 (시 51:12-13)

주님, 말리에서 이슬람 극단세력의 공격으로 64명이 사망했고 다수의 부상자가 발발했으며, 이에 대한 군세력의 대응으로 이슬람 무장단체 또한 50명 이상 사망했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아프리카 곳곳에서 전쟁과 테러, 쿠데타 등으로 수많은 생명이 사망에 이르고 있는 이때, 하나님께선 말리의 교회들을 주님의 명령을 완수할 자들로 부르사 선교 부흥을 허락하고 계십니다.


말리 교회 가운데 구원의 기쁨을 충만케 하사 이들을 통하여 마음이 가난한 자, 애통하는 자, 사망의 올무에 메인 모든 영혼들 가운데 생명의 말씀이 전파되게 하옵소서. 신음하던 모든 영혼들이 생명의 근원 되시는 주님께 돌아오는 역사를 보게 하옵소서.


특별히 말리 교회 가운데 주의 권능을 더하여 주시사 이들의 예배와 기도가 말리의 모든 사망 권세를 끊어내는 예배가 되게 하옵시고, 거룩하신 주님의 영광을 나타내는 교회로 일어나게 하옵소서.


전쟁과 테러, 쿠데타로 자신의 생명을 잃고 연약해 보이는 말리의 교회를 통하여 거룩하신 하나님의 뜻이 아프리카와 모든 민족 가운데 온전케 되는 것을 보게 하옵소서.


고난과 환난의 마지막 시대, 세계교회와 영적 동맹하여 마지막 지상 대명령 성취를 위해 전진하는 교회로, 주님과 함께 승리하는 교회로 일어나게 하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