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라파봉쇄' 가자비극 현실로…"영양실조 어린이 최소 30명 사망"


이스라엘군이 주요 구호품 반입 통로인 라파 국경 검문소를 장악한 가자지구에서 어린이들이 잇따라 영양실조로 목숨을 잃는 등 기근 공포가 현실화하고 있다고 영국 일간 가디언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전쟁 발발 이후 가자지구에서는 어린이 최소 30명이 영양실조로 목숨을 잃은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가자 중남부 데이르 알 발라 지역에서는 지난 일주일 동안에만 7개월짜리 아기를 비롯해 어린이 2명이 잇따라 영양실조로 사망하면서 조만간 더 큰 기근 사태가 닥칠 수 있다는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 중 지난 달 30일 사망한 파예즈 아부 아타야는 전쟁통에 태어나 7개월간 전쟁과 굶주림밖에 경험하지 못한 채 짧은 생을 마감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현재까지 영양실조로 목숨을 잃은 어린이 대부분은 구호품 전달이 어려운 가자 북부에서 발생해왔지만, 지난 달 이스라엘군이 가자 최남단 도시 라파 공격을 본격화하면서 기근은 가자 남부로도 번지고 있는 양상이다.


이스라엘군은 지난 달 7일 라파 공격을 본격화하면서 가자의 주요 구호품 반입 통로였던 라파 검문소의 가자지구 쪽 구역을 장악하고 통행을 폐쇄했다.


이후 최근 한 달간 가자지구로 들어오는 구호품의 양은 이전 대비 3분의 1 수준으로 급감했다고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OCHA)은 밝혔다.


남부의 라파 검문소가 폐쇄되자 구호 단체들이 북부와 더 가까운 다른 구호품 반입 경로를 찾으면서 가자 북부의 식량난은 다소 해소되고 있지만 가자 중남부의 상황은 급속도로 악화하고 있다.


(중략)


조너선 크릭스 유엔아동기금(UNICEF·유니세프) 대변인은 "현재 라파의 상황은 어린이들에게는 재앙"이라며 "영양실조 어린이들을 위한 치료용 식량 배급이 중단된다면 현재 급성 영양실조를 앓고 있는 3천명이 넘는 어린이들에 대한 치료가 중단될 것"이라고 말했다.


크릭스 대변인은 병원이 아닌 집이나 쉼터, 길거리 등에서 사망하는 영양실조 어린이의 경우 집계가 어려울 수 있다면서 실제 영양실조 어린이 사망자 수는 보도된 것보다 더 높을 가능성이 크다고 짚었다.


가자지구의 굶주림 정도가 세계적인 식량 표준 지표인 통합식량안보단계(IPC)가 규정한 최고 단계인 '기근' 수준으로 이미 치달았다는 관측이 나온 가운데 공식적인 기근 선포가 나올 때쯤엔 이미 희생자가 걷잡을 수 없이 발생한 이후일 것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WFP의 홀링워스 대표는 "기근이 선포된 이후에는 너무 늦다. 이미 너무 많은 죽음이 발생했을 것"이라며 "지금 바로 행동해야 한다"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


너를 낮추시며 너를 주리게 하시며 또 너도 알지 못하며 네 조상들도 알지 못하던 만나를 네게 먹이신 것은 사람이 떡으로만 사는 것이 아니요 여호와의 입에서 나오는 모든 말씀으로 사는 줄을 네가 알게 하려 하심이니라(신 8:3)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서 어린이들이 주요 구호품을 받지 못해 영양실조로 목숨을 잃고 있다는 안타까운 소식을 듣습니다.


구호 단체들이 다른 구호품 반입 경로를 찾으면서 가자 북부의 상황은 해소되고 있지만, 급속히 상황이 악화하고 있는 가자 중남부에도 구호품이 들어가도록 주여, 긍휼을 베풀어주옵소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하마스의 갈등으로 지난해 10월 전쟁이 발발한 이래 가장 보호받아야 할 어린이들이 오히려 죽음으로 내몰리고 있음을 봅니다.


광야에서 만나를 베푸시며 메추라기로 먹이셨던 하나님, 이스라엘이 영토가 없을 때부터 인도하셨던 주께서 팔레스타인 역시도 사랑하심을 보게 하옵소서.


이스라엘이 긍휼을 베풀어 팔레스타인 어린이들에게로 구호품이 전달되게 하시고 하나님의 말씀대로 모든 민족에 복이 되는 민족이 되게 하옵소서.


이 일을 위해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의 현지교회가 서로 용납하며 복음 앞에 하나가 되게 하시고 함께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로 평안을 선포하게 하옵소서.


그리하여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에 전쟁이 그치고 복음으로 새로워져 열방을 유업으로 취하는 민족들이 되게 하옵소서!

1 Comment


Guest
Jun 03

오 주여 긍휼을 베푸소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에 평화를 주소서

Lik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