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뇌에 컴퓨터 칩 심는다'… 머스크의 뉴럴링크, 임상시험 참가자 첫 모집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가 설립한 뇌-컴퓨터 인터페이스(BCI) 스타트업인 ‘뉴럴링크’가 지난 20일(현지시간) 뇌에 컴퓨터 칩을 심을 첫 임상시험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뉴럴링크는 인간의 뇌를 컴퓨터와 연결하겠다는 목표하에 신체가 마비된 이들을 상대로 해당 기술을 우선 시험해보고자 한다.


로봇의 도움을 받은 수술을 통해 BCI를 심으면 생각만으로도 마우스 커서를 조작하거나 타자를 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이미 인체에 BCI 장치를 이식한 경쟁사들도 있다. 앞서 승인을 위해 고군분투하던 뉴럴링크는 드디어 지난 5월 미 식품의약청(FDA)으로부터 첫 인체 임상시험 승인을 얻어냈다.


당시 뉴럴링크는 FDA 승인은 “언젠가 우리의 기술이 많은 이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중요한 첫 단계”라며 의미를 부여했다.


뉴럴링크의 전현직 직원들은 로이터 통신에 “뉴럴링크는 총 10명에 대한 장치 이식을 승인해달라고 요청했다”고 전했으나, 최종 승인된 인원은 알려지지 않았다.


뉴럴링크 측은 연구 초반 로봇 수술을 통해 사람의 머리카락보다 얇은 유연한 실 64가닥을 “운동 의도”를 통제하는 뇌 부분에 이식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이후 뉴럴링크의 실험적인 ‘N1’ 이식체가 뇌 신호를 포착해 이 사람이 어떻게 움직이고 싶은지 해독하는 앱으로 전송하게 된다.


뉴럴링크 측은 부상이나 경추 척수와 뇌의 운동신경세포가 퇴화하는 질병인 루게릭병 등으로 인해 사지가 마비된 이들을 상대로 첫 임상시험 대상자를 모집한다고 설명했다.


(후략)


출처 : BBC


그 곳에서 여호와를 위하여 제단을 쌓고 번제와 화목제를 드렸더니 이에 여호와께서 그 땅을 위한 기도를 들으시매 이스라엘에게 내리는 재앙이 그쳤더라 (삼하24:25)

모든 만물을 창조하신 하나님 아버지.


일론 머스크가 설립한 인터페이스 회사 ‘뉴럴링크’에서 뇌에 컴퓨터 칩을 심을 임상시험 참가자를 모집한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이들이 이 칩이 신체가 마비되어 움직임에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함이라고 말하지만 우리는 배후에 엄청난 것이 있음을 봅니다.


우리의 여호와 하나님, 주님을 대적하여 높아진 이론와 사상이 가득한 이 시대적인 상황을 바라보시며 얼마나 애통하고 계십니까.


그 하나님 아버지의 마음을 주의 교회들이 알아드리기 원합니다.


한국 교회와 세계 교회 많은 성도들이 이 마지막 시대 세상을 대적하고 하나님의 말씀을 청종하게 하옵소서.


교회들이 함께 기도할 때 모든 어둠은 다 떠나가게 하시고 예수 그리스도의 진리의 빛이 세상 가운데 비춰지게 하옵소서.


모든 교회들은 깨어 일어나 광야의 외치는 자의 소리를 내며 주님의 오실 날이 머지 않음을 선포하게 하옵소서.


지진, 홍수, 전염병이 창궐하는 마지막 재난의 징조들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주님의 교회들이 오직 여호와를 위한 제단을 쌓고 간절히 기도하며 나아갈 때 많은 영혼들을 구원하여 주옵소서.


특별히, 사망과 고통이 가득한 리비아, 모로코 땅에 우리를 보내어 주셔서 예수 그리스도를 증거하게 하옵소서.


모든 말씀을 성취하시고 다시 오실 왕 예수 그리스도 홀로 높임을 받아 주옵소서.

תגובות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