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네팔 강진 최소 128명 숨져…“사망자 더 늘어날 수도”


네팔 북서부 지역을 강타한 강진으로 사망자가 120명을 넘어섰다.


4일(현지시간) AP·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네팔 경찰청은 전날 오후 11시47분쯤 네팔 북서부 카르날리주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최소 128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쿠버 카다야트 네팔 경찰 대변인은 “한밤중 발생한 지진으로 사람들이 제대로 대응하기 어려웠다. 통신이 끊긴 곳이 많은 탓에 피해 정도가 제대로 파악되면 사망자가 더 늘어날 수 있다”고 밝혔다.


네팔 경찰청에 따르면 지진의 진앙인 카르날리주 자자르콧에서 주민 92명이 사망하고 55명이 다쳤다. 자자르콧은 네팔 수도 카트만두에서 약 400㎞ 떨어진 곳으로 인구는 19만명 정도다. 또 인근 쿠룸 지역에서도 36명이 사망하고 85명이 다쳐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날이 밝은 뒤 네팔 당국은 구조 헬리콥터를 보내고 지상 보안군을 투입하는 등 구조 활동을 벌이고 있다. 마을 주민들도 사망자와 부상자를 끌어 내는 작업을 하고 있다. 소셜미디어(SNS)에는 현지인들이 어둠 속에도 무너진 집과 건물 잔해를 뒤져 생존자를 구출하는 모습이 올라오기도 했다.


(중략)


미국 지질조사국(USGS)에 따르면 지진 규모는 5.6이며 진원 깊이는 11㎞다. 상대적으로 얕은 곳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인해 약 500㎞ 떨어진 수도 카트만두는 물론 800㎞ 떨어진 인도 뉴델리에서도 느껴질 정도였다.


알프스-히말라야 조산대가 지나는 곳에 위치한 네팔과 인도 북부는 지진이 잦다. 지난 2015년에는 규모 7.8의 강진이 발생해 약 9000여명이 사망하고 건물 약 100만채가 파손됐다.


당시 강진의 영향으로 유서 깊은 사찰과 역사적 명소 등이 파손되는 등 60억 달러(약 7조8000억원)의 경제적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추산됐다.


출처 : 국민일보


내가 이 성의 식료품에 풍족히 복을 주고 양식으로 그 빈민을 만족케 하리로다 내가 그 제사장들에게 구원으로 입히리니 그 성도들은 즐거움으로 외치리로다 내가 거기서 다윗에게 뿔이 나게 할 것이라 내가 내 기름 부은 자를 위하여 등을 예비하였도다 내가 저의 원수에게는 수치로 입히고 저에게는 면류관이 빛나게 하리라 하셨도다 (시 132:15-18)

주님, 지난밤 네팔에 강진이 발생하여 최소 128명의 사람이 사망했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이번 지진은 한밤중에 발생하여 사람들이 제대로 대응하기도 어려웠고, 현재 피해 정도가 제대로 파악되면 사망자가 더 늘어날 수도 있다고 현지 경찰은 밝혔습니다.


하나님, 강진으로 인해 한순간에 가족을 잃고, 삶의 터전을 잃은 네팔의 형제자매들에게 하늘의 구원을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강도 맞은 것과 같은 네팔 영혼들의 심령 가운데 주의 보혈을 발라주시고, 강진으로 폐허가 된 그 지역을 주의 피로 덮어주옵소서.


그 피로 말미암아 이 땅을 주장하던 원수의 사망 권세가 수치를 당하며 떠나가게 하여주시고, 네팔 형제자매들을 덮고 있는 모든 슬픔과 괴로움들을 주님의 보혈로 씻겨주시길 간구합니다.


그리하여서 우리를 구원하기 위해 자기 생명을 아끼지 아니하신 그 사랑의 증거를 붙잡으며 영생을 얻는 네팔 민족이 되게 하옵소서.


무너진 이 땅의 것들에서 눈을 들어 주께서 예비하신 하늘의 영원한 처소를 바라보며, 영생의 기쁨을 누리고 찬양하는 네팔 민족이 되게 하옵소서.


이 일을 위하여 세계교회 깨어 기도하며 섬겨야 할 때임을 믿습니다. 세계 교회 위에 기름 부어주셔서 하루아침에 강도 맞은 것과 같은 네팔의 영혼들을 섬기며 나아가는 선한 사마리아인들로 일어나게 하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