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나이지리아 무장세력, 기독교 학교 급습… 10여 명 납치

나이지리아 에키티주에서 기독교 학교에 재학 중인 어린이 6명과 교사 3명, 통학버스 운전사가 풀라니족으로 추정되는 무장괴한들에게 납치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나이지리아 매체 ‘뱅가드’는 1월 29일(현지시간) 오후 5시경 에키티 사도신앙학교(Apostolic Faith School) 일부 학생들과 교사 등 10명이 현장학습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던 중 이슬람 무장세력의 공격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주정부는 이번 사건을 확인하고 아이들과 교사들을 안전하게 데려오기 위한 작업을 진행 중이며, 경찰들은 납치가 발생한 지역에서 공동 수색 및 구조 작업을 시작했다고 한다.


비오둔 오예반지(Biodun Oyebanji) 주지사는 성명을 통해 “학생들을 납치한 것은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


그들을 구출하기 위해 어떤 노력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시민들도 침착하게 경계를 늦추지 말고 당국과 정보를 공유하라”고 전했다.


한 소식통에 따르면, 납치범들은 피해자 가족들에게 연락해 석방 조건으로 약 3만 2천 달러(약 4,262만 원) 이상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복음주의 지도자이자 기독교지도자회의 의장인 조니 무어(Johnnie Moore) 목사는 자신의 X(구 트위터)에 텅 빈 스쿨버스의 영상을 공유하며 “나이지리아에서는 기독교인들이 매일 죽거나 납치된다. 비극은 계속 일어나고 있지만, 세상은 눈 하나 깜짝하지 않는다”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후략)



만일 우리가 그리스도와 함께 죽었으면 또한 그와 함께 살 줄을 믿노니 이는 그리스도께서 죽은 자 가운데서 살아나셨으매 다시 죽지 아니하시고 사망이 다시 그를 주장하지 못할 줄을 앎이로라 (롬6:8-9)

하나님, 기독교인들을 향한 핍박이 지속되고 있는 나이지리아에서, 기독교 학교에 재학 중인 어린이와 교사들이 납치되었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나이지리아의 목자 되신 주님, 두려움 속에서 떨고 있는 어린이와 교사들을 긍휼히 여겨 주시고, 이미 사망 권세로부터 승리하신 예수 그리스도께서 함께하시니, 그 누구도 그 무엇도 우리를 해할 수 없음을 믿음으로 주님만 의지하게 하옵소서.


천군천사들을 이들 가운데 보내셔서 어떠한 해도 입지 아니하도록 지켜 보호하여 주시고, 속히 묶임 가운데서 풀려나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또한 끊임없는 핍박과 박해 속에서 믿음의 싸움을 싸우고 있는 나이지리아 교회를 위하여 기도합니다.


주 예수님께서 남기신 고난의 잔을 채우며, 십자가의 길을 걷고 있는 나이지리아 교회 가운데, 성령 하나님 기름 부어 주셔서, 오직 믿음으로 승리하고 승리하는 나이지리아 교회가 되게 하여 주옵소서.


사망이 다시는 우리를 주장할 수 없음을 믿음으로, 오직 부활의 능력으로 일어나 주께서 우리에게 주신 천국 복음을 담대히 나이지리아와 열방 중에 증거하는 증인 된 사명을 감당하게 하옵소서.


그리하여 나이지리아 교회를 통하여 모든 민족이 십자가를 지신 예수님의 형상을 보게 되고, 모든 열방이 그 십자가로 인한 감사의 찬송을 주께 드리게 하여 주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