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 기도] 나이지리아서 1분기에만 2583명 살해, 2164명 납치

각종 무장단체의 범죄가 끊이지 않는 나이지리아에서 올해 1분기에 최소 2천583명이 살해되고 2천164명이 납치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현지 일간지 데일리트러스트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현지 보안컨설팅업체 비콘시큐리티앤드인텔리전스의 지난 1∼3월 나이지리아 전역에서 발생한 살해·납치 사건 현황 보고서 따르면 하루 평균 28명이 살해당하고 24명이 납치된 것으로 집계됐다.


북·중부에서 살해된 사람이 2천70명으로 전체의 80%를 차지했고 납치 피해자는 북서부가 1천297명으로 가장 많았다.


북·중부의 사망자 대부분은 '도적'으로 불리는 무장단체와 이슬람 무장단체의 공격, 무슬림 유목민과 기독교인 농민 부족의 유혈 충돌 등에 따른 것이라고 신문은 전했다.


나이지리아 동북부에서는 2014년 치복 공립여학교 납치로 악명을 떨친 보코하람을 비롯해 이슬람국가서아프리카지부(ISWAP) 등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가 10년 넘게 활동하고 있다.


볼라 티누부 대통령이 지난해 5월 취임 일성으로 폭력 사태 종식을 내세웠으나 살해·납치 사건이 잇따르면서 치안 불안은 오히려 커지는 양상이다.


출처: 연합뉴스


하나님이여 주의 인자하심이 어찌 그리 보배로우신지요 사람들이 주의 날개 그늘 아래에 피하나이다 진실로 생명의 원천이 주께 있사오니 주의 빛 안에서 우리가 빛을 보리이다 (시 36:7,9)

빛이신 하나님, 각종 무장단체의 범죄가 끊이지 않는 나이지리아에서 올해 1분기에 최소 2천 583명이 살해되고 2천 164명이 납치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합니다.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가 10년 넘게 활동하고 있는 나이지리아 땅을 긍휼히 여겨 주시고, 나이지리아 민족들에게 구원의 빛을 비추어 주옵소서.


살해되고 납치된 사람들과 가족들을 위로해 주시고 그들이 주의 날개 아래에 피할 때에 주의 빛을 보게 하여 주옵소서.


나이지리아 민족이 예수 그리스도를 모르고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단체에서 활동하고 있는 영혼들을 십자가의 보혈로 용서하고 사랑할 때, 극단주의 무장단체의 영혼들이 하나님의 빛을 보게 될 줄 믿습니다.


나이지리아가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사랑으로 하나되게 하시고 이 땅의 이슬람 영혼들이 주께 돌아와 나이지리아를 넘어 온 아프리카와 열방에 구원의 소식을 전하는 민족이 되게 하여 주옵소서!

1 comentário


Convidado:
25 de abr.

아멘!

Curtir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