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오늘의기도] 헤즈볼라, 이스라엘에 또 로켓 100발 발사…지휘관 폭사 보복


이란의 지원을 받는 레바논 무장정파 헤즈볼라가 또 한 번 이스라엘을 겨냥해 100발의 로켓을 퍼부으면서 전면전 위기를 고조시켰다.


3일(현지시간) 로이터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헤즈볼라는 이날 성명을 통해 "적의 공격과 암살에 대한 대응의 일부로 100발의 카추샤 로켓을 이스라엘에 병합된 골란고원의 2개 지역에 발사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이스라엘군은 대부분의 로켓이 공터에 떨어져 피해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앞서 이스라엘군은 이날 레바논 남부 항구도시 티레를 공습해 헤즈볼라의 고위급 지휘관인 무함마드 니마 나세르를 제거했다고 밝혔다.


나세르는 지난해 10월 가자 전쟁이 발발한 이후 이어진 헤즈볼라의 이스라엘 공격을 주도한 인물로 알려졌다.

이스라엘군은 나세르가 지금까지 제거한 헤즈볼라 지휘관 가운데 두 번째로 높은 지위의 인물이라고 설명했다.


헤즈볼라는 지난해 10월 하마스의 선제공격으로 가자 전쟁이 발발하자 하마스를 지지하며 이스라엘 북부에서 무력시위를 이어왔고, 이스라엘은 전투기 등을 동원해 레바논 전역의 헤즈볼라 시설을 보복 공격했다.


이런 가운데 지난달 12일에도 이스라엘은 표적 공습을 통해 헤즈볼라 최고위급 지휘관인 탈레브 압둘라를 제거했고, 헤즈볼라는 이에 대한 보복으로 170여발의 로켓을 이스라엘에 쏜 적이 있다.

이후 양측은 전면전을 언급하며 상대방을 위협하고 있다.


출처 : 연합뉴스


여호와의 집 우리 여호와의 성전 곧 우리 하나님의 성전 뜰에 서 있는 너희여 여호와를 찬송하라 여호와는 선하시며 그의 이름이 아름다우니 그의 이름을 찬양하라 (시편 135:2 - 3)

주님, 레바논 무장정파 헤즈볼라가 이스라엘을 겨냥하여 공격하였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계속해서 양측은 전면전을 언급하며 서로를 위협하고 있는 가운데, 언제까지 이 전쟁이 끝날지 몰라 두려움 가득한 이 민족들을 불쌍히 여겨주시옵소서.


이들을 만드신 하나님 아버지를 기억하고 예수그리스도를 속히 보게 하여 주시옵소서.

그리하여 영원히 주님만을 찬송하며 오직 선하신 한 분만을 바라보며 아름다우신 주의 이름을 찬양케 하옵소서.


이 민족들이 주님의 것입니다! 속히 주님을 찬양하는 자들이 되게 하시고, 이들을 통하여 여호와의 선하심이 만민 가운데 퍼지게 하여 주시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