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선교지 소식] WFP, 미얀마 식량부족 올해 인구의 절반 이상


유엔세계식량계획(WFP)은 최근 공표한 ’2024년 식량 위기에 대한 글로벌 보고서’를 통해 미얀마 국내에서 올해 식량불안에 처하게 될 사람의 비율이 50% 이상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3년 전 군부 쿠데타 이후 지속되고 있는 무력분쟁과 경제부진 등이 심각해지고 있기 때문이다. 심각한 식량위기에 직면한 사람은 전년 대비 약 20% 증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미얀마 인구의 23%에 해당하는 1290만명이 올 6~8월 시점에

5단계의 종합적 식량안전보장 레벨분류(IPC)에서 세 번째인 ‘급성식량불안’ 또는 보다 심각한 ‘인도적 위기’ 상태에 빠질 것으로 보고 있다. 보다 경도인 ‘식량불안’(인구의 30%)과 합치면 절반에 달한다.


지난해 9~10월 시점에는 인구에 대한 비율이 ◇인도적 위기=2% ◇급성식량불안=17% ◇식량불안=30%였다.

올해 인도적 위기 상태에 처하게 될 사람은 지난해의 140만명에서 240만명으로 증가할 전망이다.


식량위기가 발생한 배경에는 ◇2021년 2월 쿠데타 이후 지속되고 있는 분쟁상태와 정세불안에 따른 농촌인구의 피난민화, 그리고 식량생산 감소 ◇공급부족과 원활하지 않은 물류로 인한 식품가격 급등 ◇사이클론 발생에 따른 농지 훼손 등을 꼽았다.


또한 보고서는 급성영양불량에 직면한 인구가 5세 미만 유아가 약 40만명, 임산부나 모유육아중인 여성이 약 3만명에 달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요인으로는 식량부족 및 피난민 캠프의 불충분・비위생적인 환경 등으로 지적했다.


출처 : 아주경제


여호와께서 우리를 기뻐하시면 우리를 그 땅으로 인도하여 들이시고 그 땅을 우리에게 주시리라 이는 과연 젖과 꿀이 흐르는 땅이니라 (민14:8)

하나님, 3년 동안 지속되고 있는 군부 쿠데타로 미얀마 국내에서 올해 식량 불안에 처하게 될 사람의 비율이 50% 이상이 될 것이라는 절망적인 소식을 듣습니다.


인도적 위기 상태에 처하게 될 자들이 지난해에 비해 약 100만 명이 넘을 것으로 보이는 이 상황 가운데, 어찌할 바 모르는 미얀마 민족을 불쌍히 여겨주시길 간구합니다.


주의 긍휼과 보혈로 이 민족을 덮어주시되 특별히 정부와 반군 가운데 역사하여 주셔서 속히 이 전쟁을 멈추고, 고통하고 죽어가는 미얀마 영혼들을 바라보고 보살필 수 있는 마음과 눈을 허락하여 주시옵소서.


또한 이 민족을 바라보는 하나님의 사랑과 성령을 주의 교회들 위에 쏟아부어 주셔서, 세계교회가 이 민족으로 인도함 받고, 미얀마를 취하며 주의 복음을 전파하게 하옵소서.


미얀마 민족 위에 복음이 전파될 때, 이 민족을 덮고 있는 기근과 전쟁, 사망의 권세를 십자가의 능력으로 깨뜨려 주옵시고 예수그리스도 생명의 영광만이 이 민족을 덮게 하여주시옵소서.


그리하여서 이제는 미얀마 민족이 젖과 꿀이 흐르는 하나님의 땅으로 일어나 같은 아픔으로 고통하는 열방을 살리는 거룩한 민족이 되게 하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