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선교지 소식] 후티반군, 또 민간 상선 2척 공격…美 "사상자 없어…공격 규탄"


예멘 후티 반군이 홍해 남부에서 또 민간 선박 2척을 공격했다고 미군이 밝혔다.


18일(현지시간) 미군 중부 사령부(CENTCOM)는 성명을 통해 "홍해 남부에서 상업용 선박에 대한 후티 반군의 공격이 두 차례 발생했다"고 했다.


성명은 "화학/유조선 모터 선박인 스완 애틀랜틱 호는 예멘의 후티 반군 통제 지역에서 발사된 단방향 공격 드론과 대함 탄도 미사일의 공격을 받았다"며 "가장 가까운 미국 군함인 USS 카니함이 피해 평가를 위해 출동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성명은 "거의 같은 시각 벌크 화물선인 MSC 클라라호가 선박의 위치 근처 해상에서 폭발이 발생했다고 보고했다"며 "이 공격은 M/V 스완 애틀랜틱호에 대한 공격과는 별개의 사건이며, 지원 요청이나 피해 신고는 없었다"고 부연했다.


한편 두 건의 공격에서 모두 사상자는 없었다.


(중략)


후티 반군은 레바논 무장단체 헤즈볼라와 시리아, 시아파 이라크 민병대와 더불어 이란의 지원을 받는 '저항의 축'으로 꼽힌다. 2014년 수도 사나를 장악한 이후 현재까지 예멘 서부 홍해 연안 대부분 지역을 실질적으로 통치하고 있다.


지난 10월 7일 하마스의 기습을 받은 이스라엘이 가자지구에 대한 군사작전에 돌입하자 후티 반군은 하마스 지지를 표명한 뒤 이스라엘을 향해 여러 차례 미사일을 발사했다. 이후 홍해를 지나는 이스라엘과 연계된 민간 선박도 표적으로 삼고 있다.


그러자 대형 해운사들이 해당 지역에서 잇달아 항해를 중단하겠다고 밝혀 물류 대란이 우려되고 있다.


출처 : 뉴스1


또 이 우리에 들지 아니한 다른 양들이 내게 있어 내가 인도하여야 할 터이니 그들도 내 음성을 듣고 한 무리가 되어 한 목자에게 있으리라 내가 내 목숨을 버리는 것은 그것을 내가 다시 얻기 위함이니 이로 말미암아 아버지께서 나를 사랑하시느니라 (요10:16-17)

모든 자들의 선한 목자가 되신 주님, 예멘 후티 반군이 홍해 남부에서 또 민간 선박 2척을 공격했다는 소식을 듣습니다.


다행히 사상자는 없었지만, 가자지구 전쟁으로 인해 이스라엘과 연계된 민간 선박을 계속해서 표적으로 삼고 있는 행위가 또 벌어졌습니다.


주님, 예수님이 아닌 도둑을 따라 양들을 죽이고 멸망시키려는 예멘 후티 반군의 행위와 생각들이 끊어지게 하옵소서.

목숨을 버리시면서 양들을 얻기 위하시는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이 예멘 민족을 덮어, 이 땅을 사로잡고 있는 거짓과 미움과 멸망이 끊어지게 하옵소서.


전쟁에 가담하여 민간인들을 공격하는 어리석은 일을 멈추고 생명을 살리는 일에 가담하는 자들이 되게 하옵소서.


도둑이 아닌 양의 문이 되신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구원을 얻고 꼴을 얻는 예멘 민족이 되게 하옵소서.


우리에 들지 아니한 다른 민족들을 선한 목자 되신 예수님께로 인도할 수 있는 민족이 되게 하여 주옵소서.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