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선교지 소식] 성경 배포했다고… 이란, 지난해 기독교인 166명 체포


이란 정부가 지난해 기독교인 166명을 체포했으며 이들 중 3분의 1은 성경을 배포한 혐의라고 지난 19일(현지시간) 홍콩 BNN이 보도했다.


최근 세계기독연대와 오픈도어 등이 발표한 ‘공동 연례 보고서’에 따르면 이란 정부의 단속은 2022년 히잡 위반 혐의로 구금된 이란 여성 마흐사 아미니 사망 이후 전국적 시위와 관련이 있다. 보고서는 당시 이란 내 기독교인 체포 건수가 134건으로 급증했으며 이는 이란 정부가 종교적 소수자들을 탄압하는 증거라고 지적했다.


보고서는 이란 정부의 디지털 감시와 가정교회 침투, 기독교 공동체를 고립시키기 위한 감시가 강화되고 있다는 점도 설명했다. 보고서는 “체포의 여파는 기독교인에겐 시련의 시작에 불과하며 튀르키예 등 주변국으로 피신한다고 하더라도 괴롭힘과 강제 이슬람 재교육, 추방 위협 등에 직면해 있다”고 밝혔다.


이란 정부의 탄압에도 기독교인은 이란 내에서 상당수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네덜란드 연구단체인 ‘가마안’이 2020년 발표한 ‘종교에 대한 이란인의 태도’ 설문조사에서는 이란 인구 1.5%(120만명)가 자신을 기독교 신자라고 응답했다. 미 국무부의 ‘국제종교자유보고서’(2020)에서는 57만9000명으로 조사됐다.


(중략)


이란 형법은 이슬람법인 샤리아에 의해 의무화된 형벌을 규정한다. 해당 형벌엔 무슬림을 개종시키려는 시도에 대해 사형을 명시한다.


출처 : 국민일보


그런즉 내게 작정하신 것을 이루실 것이라 이런 일이 그에게 많이 있느니라 (욥23:14)

이란 민족을 사랑하시어 모든 것을 다 내어주신 주님, 이란 민족 가운데 우리 믿음의 형제들에 대한 핍박과 박해가 갈수록 심해져 가는 것을 보며 세계교회가 함께 기도하기를 원합니다.


주님께서는 작정하신 모든 것을 이루시는 분이시고, 언약을 반드시 성취하시는 위대하신 하나님이심을 고백하며 기도합니다.


영원한 생명을 얻어 하나님의 영광을 온 세상에 나타낼 이란 민족은 반드시 승리할 것임을 선포합니다!


이란의 고통받는 믿음의 형제들이 이 고백의 믿음을 끝까지 잃지 않게 주님께서 늘 함께 붙들어주시고 끝까지 승리하여 이란민족 가운데 주님께서 예비하신 승리의 면류관을 받게 하여 주시옵소서!

Σχόλια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