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기도 2] ‘하룻밤 새 무너진 아프간 언론’···탈레반, 언론탄압 본색

탈레반이 아프가니스탄을 장악한 후 아프간의 언론 매체들은 대대적인 탄압을 받고 있다.

탈레반 치하에서 몇몇 관영 매체만 존재했던 아프간의 언론 매체는 지난 20년간 미국의 지원 속에 수백 개로 증가했다. 11일(현지시간)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지난 7월에만 텔레비전 방송국이 248개, 라디어라디오 방송국이 438개, 인쇄 매체가 1천669개, 뉴스 통신사가 119개 존재했다.

그러나 아프간이 다시 탈레반 치하로 들어가자 상황은 완전히 달라졌다. 반(反)탈레반 시위는 전파를 타지 못했으며, 탈레반이 임신한 경찰관을 사살해 전 세계를 충격에 빠트린 뉴스도 검열 대상이 되었다.

카불에서 여성들의 인권 시위를 취재하다 탈레반에 구금된 언론인은 최소 19명에 달했다. 이들 가운데 2명은 경찰서에서 채찍, 곤봉, 전깃줄로 두들겨 맞았다.

(중략)

아프간 언론인들은 보도뿐만 아니라 생존을 걱정해야 할 위기에 처했다. 신변 보호를 위해 가명을 사용한 카불의 한 지역방송 앵커 네다는 “자유 미디어의 상황은 매우 위태롭다”면서 “아무도 탈레반에 그들의 과거 잘못과 잔혹행위에 감히 물어볼 수 없다”고 지적했다.

뉴욕타임스와 인터뷰한 12명 이상의 아프간 저널리스트, 미디어 종사자들은 지역방송, 신문, 뉴스 웹사이트들이 두려움과 협박, 자기검열 속에서 보도해왔다고 전했다.

탈레반은 미디어에 대해 아직 구체적인 지시를 내리지 않았지만, 아프간 언론사들이 이슬람 법과 국가 이익에 기초해 보도를 재설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는 새 정부에 비판적인 언론인들이 박해를 받을 수 있다는 것을 뜻한다.

여성 기자들의 상황은 더욱 심각하다. 탈레반은 여성 언론인들이 국영 방송사에서 일하는 것을 금지했다. 지역 언론에서도 대부분의 여기자가 비슷한 입장에 처했다. 이에 국경없는기자회(RSF)는 여기자들이 탄압을 받지 않고 업무에 복귀해야 한다는 내용의 성명을 냈다.

 

출처 : 서울경제

 

8. … 힘에 겹도록 심한 고난을 당하여 살 소망까지 끊어지고
9. 우리는 우리 자신이 사형 선고를 받은 줄 알았으니 이는 우리로 자기를 의지하지 말고 오직 죽은 자를 다시 살리시는 하나님만 의지하게 하심이라
10. 그가 이같이 큰 사망에서 우리를 건지셨고 또 건지실 것이며 이 후에도 건지시기를 그에게 바라노라
(고후 1:8~10)

아멘.
탈레반이 언론의 자유를 빼앗고, 탄압을 본색화하고 있습니다.
탈레반 정권에 불리한 모든 기사를 검열하고, 기자들을 폭행 및 구금하며, 여성 기자들은 국영방송사에서 근무하는 것조차 금지시켰습니다.

국제사회로부터 정권을 인정받기 위해 국외로는 개방적인 정부의 모습을 흉내 내고, 여성 및 국민들의 기본 인권을 보장하겠다는 온건 통치를 공표했지만, 실제로는 탈레반 체제에 불리한 모든 것들을 통제하고 있습니다.

주여, 당신은 빛이시며 온 세상을 심판하시는 공의의 하나님이십니다.
그렇기에 주를 대적하는 어둠 세상 주관자들이 그 추악한 죄악을 감추려 할지라도, 주님 앞에서는 그 어떤 것도 감춰질 수 없습니다.

밤이 깊어진 아프가니스탄 가운데 당신의 빛으로 아침을 밝혀 주시옵소서. 모든 어둠을 밝히시며 원수들의 감춰진 죄악들을 낱낱이 드러내어 주시옵소서.

아프가니스탄이 힘에 겹도록 심한 고난 가운데 있지만, 이 모든 것이 죽은 자를 살리시는 하나님만 의지하게 하심인 줄 믿습니다.
사망에서 건지실 여호와 하나님을 믿음으로 붙드는 자들이 아프가니스탄 가운데서 일어나게 하여 주시옵소서. 상한 심령 가운데 예수 그리스도를 만난 자들이 어둠으로 가득한 이 땅 가운데 복음의 빛을 큰 소리로 선포하게 하여 주시옵소서!

그리하여 밤이 깊어져 가는 이때, 이 민족을 통치하시는 왕의 권세가 나타나게 하여 주시고, 영원하신 예수 우리 왕의 위엄을 모든 대적들이 보게 하여 주시옵소서!
주님은 아프간의 하나님이시오니, 이 땅 위에서 홀로 찬송을 받아 주시옵소서!

기도문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기도문


  1. 김현주    2021년 9월 13일 2:01 오후

    탈레반이 언론의 자유를 빼앗고, 탄압을 본색화. 모든 기사를 검열하고, 기자들을 폭행 및 구금하며, 여성 기자들은 국영방송사에서 근무금지. 아프가니스탄 가운데 모든 어둠을 밝히시며 원수들의 감춰진 죄악들을 드러내어 주시옵소서. 여호와 하나님을 믿음으로 붙드는 자들이 일어나게 하시옵소서. 아멘

  2. ㅈㅅ    2021년 9월 12일 10:50 오후

    그리하여 밤이 깊어져 가는 이때, 이 민족을 통치하시는 왕의 권세가 나타나게 하여 주시고, 영원하신 예수 우리 왕의 위엄을 모든 대적들이 보게 하여 주시옵소서!주님은 아프간의 하나님이시오니, 이 땅 위에서 홀로 찬송을 받아 주시옵소서!

  3. 박지혜    2021년 9월 12일 9:15 오후

    주님 아프간민족이 더이상 전쟁이 아닌 말씀으로 일어나 기도하게 하여 주십시오

  4. Yun S.G    2021년 9월 12일 9:07 오후

    아멘🙏 주님 함께 기도합니다 주님의 뜻에 어긋나 는 것들 바로잡아주시고 폭력과 살인 위에 굴림하는 세상 어둠의 권세자들을 이 시간에 예슈아 이름으로 주보혈로 묶습니다 모두 세력 잃고 떠나갈지어다 아멘! 주님 이프칸~ 하나님의 법칙으로 통치되게 해주세요 선하시고 질서의 하나님이여 기도에 응답해주세요 예슈아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

  5. ㄷㅇ    2021년 9월 12일 7:11 오후

    그리하여 밤이 깊어져 가는 이때, 이 민족을 통치하시는 왕의 권세가 나타나게 하여 주시고, 영원하신 예수 우리 왕의 위엄을 모든 대적들이 보게 하여 주시옵소서!주님은 아프간의 하나님이시오니, 이 땅 위에서 홀로 찬송을 받아 주시옵소서!아멘

  6. ㄷㅇ    2021년 9월 12일 7:11 오후

    그리하여 밤이 깊어져 가는 이때, 이 민족을 통치하시는 왕의 권세가 나타나게 하여 주시고, 영원하신 예수 우리 왕의 위엄을 모든 대적들이 보게 하여 주시옵소서!주님은 아프간의 하나님이시오니, 이 땅 위에서 홀로 찬송을 받아 주시옵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