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지 소식] 유럽행 바닷길의 비극…숨진 난민 1년새 2배로 증가

올해 아프리카와 중동에서 보트에 의지해 유럽으로 향하다 바다에 빠져 숨진 난민 숫자가 작년과 비교해 두배 이상으로 늘어났다. 

13일(현지시간) AP 통신에 따르면 유엔 국제이주기구(IOM)는 보고서를 통해 올해 1∼7월 지중해와 대서양에서 유럽행 난민 1천146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중략)

올해 바다를 건너 유럽으로 건너온 난민이 작년 같은 기간보다 56% 늘어난 것에 견줘 사망자가 현격히 증가한 것이다. 

리비아와 이탈리아 사이의 지중해 바닷길에서 사망자가 가장 많았다. 741명이 숨졌다.

다음으로 아프리카 서부와 대서양에 있는 스페인 카나리아 제도 간 바닷길에서 250명이 사망했다. 

아프리카 서부와 스페인 간의 지중해 바닷길에서도 149명이 숨졌다. 

(중략)

IOM은 난파선이 다 파악되지 않은 만큼 실제 사망자는 더 많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권단체들은 바다에서 난민이 빠져 사망하는 이유로 관련국 당국의 수색 및 구조가 부실하고 난민이 탑승한 보트 환경이 열악하기 때문이라고 지적해왔다. 

(중략)

리비아 당국은 올해 상반기에 바다에서 유럽으로 향하던 1만5천명의 난민을 발견해 돌려보냈다. 작년 같은 기간보다 3배 이상으로 늘어난 수치다.

지난달 30일 리비아 당국 경비선이 난민 보트를 추적하고 경고 사격을 하는 영상이 공개돼 비판을 받기도 했다. 

인권단체들은 해상에서 리비아 당국에 적발돼 돌아간 난민들이 고문과 학대를 당한다고 보고해왔다.

더구나 난민의 주요 행선지 중 하나인 이탈리아 당국은 인권단체의 구조 선박들을 수개월씩 억류하기도 한다.

(중략)

이탈리아와 스페인, 몰타 등 지중해 국가들은 유럽연합(EU)에 난민을 분산 수용해달라고 요청해왔지만, 일부 회원국들의 반대로 EU 내 합의가 이뤄지지 않고 있다.

출처: 연합뉴스

너희가 나무에 달아 죽인 예수를 우리 조상의 하나님이 살리시고 이스라엘에게 회개함과 죄 사함을 주시려고 그를 오른손으로 높이사 임금과 구주로 삼으셨느니라 (행5:30-31)

주님, 아프리카와 중동에서 유럽을 향하다 열악한 환경으로 바다에 빠져 사망하는 일이 작년에 비해 2배 이상 증가했다합니다. 

특별히 리비아와 이탈리아 사이 지중해에서 약 700명이 훌쩍 넘는 난민들이 사망하였으며, 유럽행 난민을 돌려 보낸 수만해도 1만 5천명이나 되며 이들은 돌아가 고문과 학대를 당하는 실정에 놓여있습니다. 

나무에 달려 죽으신 예수 그리스도의 순종과, 그 십자가의 은혜는 난민 되어 소망할 바 없이 정처 없이 떠도는 리비아 민족과 난민들을 위함인 줄 믿습니다. 

회개함과 죄사함을 주시기 위하여 우리에게 아들을 주신 사랑을 이들이 알고, 다른 이름이 아닌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영생을 얻게 하여 주시옵소서. 

정처 없이 떠도는 저들을 보며 세상은 흑암의 권세 아래 놓여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이들을 왕 같은 제사장으로 삼으사 모든 민족을 섬기는 거룩한 왕의 군대로 일어나게 될 줄 믿습니다!

기도문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기도문


  1. ㅈㅅ    2021년 7월 20일 4:25 오후

    정처 없이 떠도는 저들을 보며 세상은 흑암의 권세 아래 놓여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이들을 왕 같은 제사장으로 삼으사 모든 민족을 섬기는 거룩한 왕의 군대로 일어나게 될 줄 믿습니다!

  2. 김라함    2021년 7월 19일 12:31 오전

    할렐루야
    난민들을 유럽의 교회들이 받아드릴 수 있도록,
    무엇보다 목숨을 걸고 예수님을 믿는
    리비아 백성들이 되게 하소서🙏🙏

  3. 김현주    2021년 7월 18일 12:56 오후

    리비아와 이탈리아 사이 지중해에서 약 700명 난민들이 사망. 유럽행 난민을 돌려 보낸 1만 5천명이 고문과 학대를 당하는 실정.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영생을 얻게 하여 주시옵소서. 아멘

  4. ㄷㅇ    2021년 7월 18일 9:43 오전

    정처 없이 떠도는 저들을 보며 세상은 흑암의 권세 아래 놓여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이들을 왕 같은 제사장으로 삼으사 모든 민족을 섬기는 거룩한 왕의 군대로 일어나게 될 줄 믿습니다!아멘

  5. ㄷㅇ    2021년 7월 18일 9:43 오전

    정처 없이 떠도는 저들을 보며 세상은 흑암의 권세 아래 놓여있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이들을 왕 같은 제사장으로 삼으사 모든 민족을 섬기는 거룩한 왕의 군대로 일어나게 될 줄 믿습니다!

  6. 방민준    2021년 7월 18일 8:55 오전

    아멘

  7. 김문주    2021년 7월 18일 8:41 오전

    수 많은 난민들에겐 주님이 필요합니다고아와 과부의 심령을 가진 난민들에게 구원의 단비 내리사 마음의 우상과 죄악을 씻기시고 죄와 사망으로부터 자유케 하여 주옵소서 이들이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 같은 길을 건너 갈 때 주님 이들의 생명을 보전하사난민들이 은혜의 소나기와 구원의 샘물이 되어 흘러간 곳 마다 복음 전하며 생명 살리게 하옵소서 영혼들이 주님을 고백할 때 살리는 영이신 주님께서 아픔과 상처를 싸매시고 참된 위로가 임 할 것입니다한국교회와 세계교회의 기도를 통해 오늘도 열방에서 구원의 역사 이루실 주님을 찬양합니다

  8. 기뻐하리    2021년 7월 18일 8:22 오전

    고통하는 저들에게 복음 전할자를 보내주십시오. 재를 화관으로 바꾸실 분은 오직 주님 뿐이십니다.

  9. 최영웅    2021년 7월 18일 7:24 오전

    예레미야14장 20~2120 여호와여 우리가 우리의 악과 우리 조상의 죄악을 인정하나이다 우리가 주께 범죄하였나이다21 주의 이름을 위하여 우리를 미워하지 마옵소서 주의 영광의 위를 욕되게 마옵소서 우리와 세우신 주의 언약을 기억하시고 폐하지 마옵소서난민들을 도우사 간절히 주를 찾는 자들에게 예수 믿음 허락하시고 믿음 지키며 죄와 사망과 위협에서 건져지게 하소서

  10. 영희    2021년 7월 18일 5:45 오전

    아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