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교지 소식] 그리스도의 계절, 부흥의 땅! 잉귀시

161108

무척 황무지같았던 이 땅에서 놀라운 일들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예수님을 믿겠다고 고백하는 친구, 저녁 예배를 드리던 중 찬양소리를 듣고 찾아온 사람 등, 하나님의 역사가 너무나 빠르게 일어나고 있음을 느끼고 있습니다. 우리의 기도를 통해 오랫동안 이 민족을 뒤덮어 온 어둠이 떠나가고 구원의 빛이 선포되고 있습니다.

J자매 이야기
계속해서 복음을 나누던 J자매가 마침내 자신의 입으로 예수님을 믿겠다고 고백했습니다. 현재 함께 말씀을 나누며 성경공부를 하는 가운데 J자매가 자신의 입으로 예수님을 ‘아는 것’이 아니라 ‘믿는다’고 이야기 한 것입니다. 할렐루야! 아직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이런 고백을 할 수 있다는 것은 분명 성령님의 역사하심인 줄 믿습니다. 하지만 어린 친구인 만큼 앞으로 더 깊은 교제를 통해 믿음이 더욱 분명해질 수 있도록 기도 부탁드립니다. 또 사는 지역이 다르고 여러 상황으로 인해 자주 보지 못하고 있는데, 하나님이 상황을 열어주셔서 더 깊은 교제로 이어질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A아저씨 이야기
4년 전부터 A아저씨는 당뇨로 인해 고생하며 아픔을 겪어왔습니다. 그런 아저씨에게 사도행전 (3장 6절) 말씀을 나누면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해야 한다고 이야기하며 복음을 전하자, 큰 거부감 없이 복음을 받아들이셨습니다. 그런 A아저씨를 보면서 오랜 육체의 질병으로 마음이 많이 가난해진 상태임을 알 수 있었습니다. A아저씨가 속히 예수님을 영접하셔서 몸과 마음이 강건해지도록 기도해주세요.

“일곱 번째 이르러서는 그가 말하되 바다에서 사람의 손 만한 작은 구름이 일어나나이다 이르되 올라가 아합에게 말하기를 비에 막히지 아니하도록 마차를 갖추고 내려가소서 하라 하니라 조금 후에 구름과 바람이 일어나서 하늘이 캄캄해지며 큰 비가 내리는지라 아합이 마차를 타고 이스르엘로 가니” (왕상18:44-45)

할렐루야! 오랜 가뭄 끝에 믿음의 기도로 작은 구름을 보았고, 그 구름이 큰 비가 되어 내린 것 처럼, 지금은 작은 구름이 떠 있는 것 같아 보이는 잉귀시 땅에 큰 비와 같은 구원이 쏟아지는 거룩한 부흥을 보게 될 줄 믿습니다!

부르심을 받은 거룩한 형제들아 우리가 믿는 도리의 사도이시며 대제사장이신 예수를 깊이 생각하라 (히3:1)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집을 맡은 아들로서 그와 같이 하셨으니 우리가 소망의 확신과 자랑을 끝까지 굳게 잡고 있으면 우리는 그의 집이라 (히3:6)

주님, 잉귀시에 거룩한 자들을 불러주시고 구원하여 주시니 감사합니다. J자매가 주를 믿겠다고 고백하며 나아갈 때, 소망의 확신과 자랑을 끝까지 굳게 잡고 나아가게 하옵소서. 그리하여 많은 이들을 주의 자녀로 함께 부르심 앞에 서게 하는 자가 되게 하옵소서. A아저씨 또한 교제를 통해 우리의 대제사장이신 예수 그리스도를 깊이 생각하게 하시고 믿음으로 구원에 이르도록 인도하여 주옵소서. 이들이 하늘의 부르심에 순종하는 거룩한 자들로 일어나 복음 안에 있는 소망의 확신과 자랑을 선포 하는 몸된 교회로 일어나게 하옵소서!

#잉귀시에 대해 더 알고 싶다면?

기도문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기도문


  1. 마므라카    2016년 11월 8일 10:55 오전

    잉귀시 땅에 새 일을 행하시는 주님을 찬양합니다 ~ 황무지와 같았던 땅이 복음의 능력으로 변화되게 하심을 감사합니다 J자매. 말씀을 더 사모하게 하여주시옵소서 상황과 환경을 돌파하는 강력한 믿음을 부어주시옵소서. A아저씨. 복음으로 말미암아 모든 질병이 떠나가며 마음의 상처가 회복되게 하시고 자유함으로 주님만 따르는 아저씨가 되게하여 주시옵소서. 잉귀시의 부흥을 기대합니다!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2. 재희    2016년 11월 8일 8:25 오전

    복음이 전해지고 듣고 믿고 주님의 거룩한 군사로 일어날때까지 잉귀시땅의 한명한명을 세워주소서

  3. 유오디아    2016년 11월 8일 7:01 오전

    아멘~ 잉귀쉬에 일어나는 복음 전파의 기쁜소식들이 감사합니다. 더욱 불일듯 일어나서 북카프카즈를 살리는 잉귀시가 되게 하옵소서. 이 민족과 북카프카즈의 복음 화를 위한 행렬이 끝이 없이 이어지기를 소망하며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

  4. 은영    2016년 11월 8일 6:52 오전

    주님 잉귀쉬에서 구원에 소식이 들려오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복음을 들은 자들 성령님 만져 주시고 병든자 치료 하시고 진리에 갈급한자들 진리되신 주님을 만나게 하시옵소서